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실제 부부 섭외해 소설 ‘혼불’속 신행길 재연
등록날짜 [ 2018년11월06일 15시49분 ]
신행길 행렬에 참가한 참가자들의 단체 사진

2018년 제5회 혼불 신행길 축제가 지난 3, 남원 노봉혼불문학마을에서 개최되었다.

 

이 행사는 노봉혼불문학마을의 대표 자원인 소설혼불속의 등장인물인 마을 종가집 효원이 서도역을 통해 마을까지 시집오는 신행길을 주민 스스로가 재연하는 행사이다.

 

이 날 행사에서는 실제 부부가 섭외되어 신부는 꽃가마를 신랑은 말을 타고 나타나 행사에 흥미를 더하였다.

 

이 뿐만 아니라 주민들이 직접 꾸린 흥겨운 농악대와 초롱을 든 귀여운 초롱동이 어린이들 그리고 지게를 진 짐꾼 등이 행렬에 참가하여 잊혀져가는 옛 전통혼례의 모습을 되새기게 했다.

신행길 모습을 재연한 부부와 사진촬영 중인 관광객들
 

한편 이번 행사가 진행된 노봉혼불문학마을은 소설 혼불의 주요배경이 되는 남원의 농촌체험휴양마을로 도자기 공예체험과 천연 염색 등의 체험과 시골마을의 고즈넉함을 느낄 수 있는 숙박체험 또한 가능하며 매년 열리고 있는 혼불 신행길 축제로 유명하다.

 

노봉혼불문학마을의 김용구위원장은 신행길 축제가 2014년 이후로 벌써 5회째를 맞이하게 되었다. 주민 분들의 관심과 사랑이 없었더라면 신행길 축제가 이렇게 지속되지 못했을 것이라 생각한다.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시어 우리 마을의 역사와 전통을 이어나가는 축제로 거듭났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노봉혼불문학마을은 앞으로도 마을 활성화를 위한 콘텐츠 개발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이종철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흥부의 발복지 남원 흥부마을, 고정마을 주민들과 만나다! (2018-11-06 18:00:32)
진안군 학습형 농촌관광 팜투어, 원연장마을에서 진행 (2018-11-02 16:44:1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